20대 귀 잘린 클럽 어디?(+클럽위치, 원본사진)

이슈|2022. 1. 13. 19:23

서울 강남 클럽에 갔다가 귀가 잘리는

사건이 있었습니다.

#강남클럽귀#강남클럽귀절단#강남클럽귀절단사건20대#강남논현동클럽#논현동클럽귀절단

지난 9일 낮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클럽을 이용한

20대 여성 A씨의 '귀가 잘렸다'는 것인데요

당시 클럽 관계자는 피 흘리는 A씨를 보고

119에 신고했으나 A씨의 치료 거부로

119 구급대는 응급처치만 한 뒤 돌아갔다. 

이튿 날 새벽 4시께 상처가 크다는 사실을 인지한 A씨는 응급실에 찾아가 치료를 받았고,

술에 깨보니 귀가 잘려 있었다.

어떤 경위로 잘린 것인지 기억나지 않는다

A씨는 이번 사태에 대해 클럽 내부에서

상해를 입었을 것이라는 취지의 주장을 하고 있다.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귀 사진을 올린 A씨는

누군가 귀를 자르는 봉변을 당했다.

병원과 경찰 측에서는 상처를 봤을 때

날카로운 흉기로 자르지 않는 이상,

넘어져서는 이렇게 될 수 없다고 했다

 클럽 관계자는 폭행당할 때

케어를 해주지 않았고,

이 사건에 대해 모른다고 한다

클럽 측 입장

#강남클럽귀절단#겅남논현동클럽

"먼저 본 사건과 관련된 고객의 회복과 사건의 진상 파악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는 점을 알려드린다"

"MD(영업직원)와 클럽 관계자들이 고객을 케어하지 않고 나몰라라 했다는 것은 사실이 아니다" 

"클럽 관계자들은 고객의 부상 상황을

매우 심각하게 여기고 있어 이를 해결하기 위해

해당 고객분과 경찰에 적극 협조하고 있다"

당일 A씨가 외부로 혼자 나온 후

귀에 피가 나는 걸 인지하지 못하고 있는 상태에서

가드팀이 발견해 알려줬고,

담당 MD 또한 피해 확인 후 119 신고 조치해

구급차를 불렀다. 

하지만 A씨는 귀가를 원했고

'구급차 탑승 거부서' 작성 후

본인의 일행과 함께 귀가했다는 게 클럽 측 설명

하지만 그렇게 고객을 보내서는 안 된다고 판단해

즉시 CCTV를 확인해 사건의 진상을 파악하고

경찰에 연락하는 등 할 수 있는 조치를 다 했다"

클럽 내부 곳곳에 CCTV가 설치돼 있고,

화장실을 제외하고는 CCTV 사각지대가 존재하지 않아

A씨의 입장 후부터 퇴장할 때까지 동선을 전부 확인할 수 있었다는 것.

클럽 측은 CCTV 녹화 파일을 전부

담당 경찰관에게 전달했다합니다.

그렇지만 아직까지 업장 내에서

피해자가 상해를 입는 장면이나

누군가 가해를 하는 장면은 확인되지 않은 상태. 

고객이 테이블에서 몇 차례 넘어지는 장면도 있어서

상처를 입게 된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해당 경찰서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습니다.

CCTV 사각지대인 여자화장실에서의

사건 발생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습니다.

클럽 위치는 ?

강남 논현동 클럽잭

#클럽잭 위치#강남클럽#강남귀절단

클럽잭 위치

논현동 클럽

조심하세요.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