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자동차 정보이슈채널

자동차 전문 이슈 채널 - 혼다인사이트의 샤시 성능

반응형

도요타 프리우스

도요타 프리우스로 새 차를 바꾼 구매자의 이야기를 들어봅니다. 새 차로 바꾸는 것은 직성의 흥미로 새시 성능에 대한 기대감 때문이라고 한다. 이 일을 하지 않았다면, 프리우스를 못쓰게 될 때까지 오래 탔을지도 모른다고 이야기한다.

혼다 인사이트로 바꾼 이유

 PRIUS 에서 INSIGHT로 바꾼 것은, 거의 직업상의 흥미라는 면이 큽니다. 이 일을 하지 않았다면, PRIUS를 못쓰게 될 때까지 오래탔을지도 모릅니다. INSIGHT는 배터리도 모터도 작기 때문에, 내가 찾고 있는 전기 자동차적 감각은 적을 것이고, 시스템도 심플하기 때문에 탐구심은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는건 알고 있었습니다. 그러다, 한 번은 생활 속에 두고 보고, 정말로 흥미를 가질 수 없는 것인지 어떤지 시험해 보자는 마음이 생겼습니다. 여기에, PRIUS 는 새시 성능에 불만이 있었던 것도 사실입니다. 그전까지 조금 낡은 Mercedes·Benz 를 타고 있었습니다만, 그것은 세계 제일 안락하게 이동할 수 있는 자동차니까요. TOYOTA 차의 Seat나 Suspension, Steering 은, 솔직히 Long Drive에서는 피로가 쌓이는 차였습니다. INSIGHT 는"자동차로서 성실하게 만든다"라는 말을 이전부터 했으므로 , 반드시 새시 성능이 좋겠지라고 기대하고 있었습니다.

혼다 인사이트와 도요타 프리우스의 차이점

 INSIGHT 는 발표 전 1 월에 예약했습니다만, 아직 1500 km 밖에 타지 않았습니다. 현재 연비는 20.8km/리터. 초봄에 에어컨을 사용하는 빈도가 적기 때문에, 연간을 통하면 좀 더 떨어지겠지요. 아마 17~18 km/리터 정도라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역시, Catalogue 연비의 차이대로, 프리우스만큼은 나오지 않습니다. 기대했던 샤시성능은, 솔직히 말해 미묘합니다. PRIUS 보다 자연스러운 Driving Position을 취할 수 있고, Handling 의 자연스러움도 조금 위입니다만, 압도적으로 좋은 정도는 아닙니다. 또, PRIUS 보다 차의 격 자체가 아래라고 하는 것도 있어서일까, 전체적으로 노이즈가 크고, 타는 맛도 조금 저렴한 것이 유감입니다.그렇지만 타고 있는 사이에 점점 마음에 들고는 있습니다. 전기 자동차적인 감각이 적은 것은 확실합니다만, 의외로"작은 모터가 노력하고 있네"라는 귀여운 기분이 들기도 하고.. 어쨌든 5 Number 사이즈인 것이 좋네요. 심플한 시스템도 포함해"청빈(清貧)"이라는 느낌이, 반대로 기분 좋아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