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도딸치다 좆된썰.SSUL > 일간베스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일간베스트

요도딸치다 좆된썰.SSUL

페이지 정보

작성자 ef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17-01-06 05:40 조회1,636회 댓글25건

본문

무료음악사이트 배너클릭하시면 이동합니다


요도딸치다 좆된썰.SSUL -sss.kr

이미 지난일이긴 하지만 내가생각해도 참 어이가없음ㅎ

맨날 게시판 들어와서 요도딸의 장점들,느낀점 이런거 막 자랑하구 다녔는데

어느날처럼 밤에 요도딸치던중 갑자기 평소와는 다르게 안쪽에 무언가 박히는느낌이 들면서

뭐랄까 슈왑!하는 느낌이랄까? 방광이 이물질을 먹었다해야되나 그런느낌이 드는거임

근데 아무리 생각해도 이건 방광에 들어간거같아서 새벽에 나가있는 아버지한테 전화하고

새벽 4~5시 쯤이였나? 그때 큰 도시에 있는 종합병원에 아버지랑 택시타고감

 

물론 그전에 별에 별짓 다해서 빼보려 노력함

새벽에 물 1.5리터 다 마시고 존나쎄게 오줌싸보고.. 근데 안나오더라

 

근데 그짓하고 체념할쯤에 괜히 막 이물감땜에 꼴려서 딸 한번 더침

그리고 현자와서 진짜..

아버지한테 전화하기전에 자살도 생각해봤다.. 하지만 일단 냉정하게 생각해보니 이건 좆되기전에 빨리 해결해야한다는 결론에 도달해서

무슨일이 있어도 병원에 가야겠다고 결심함

 

 

 

 

 

어디로가야할지 몰라서 일단 응급실로 갔는데

의사가 어디가 문제냐고 묻길래 나는 눈 안마주치고 바닥 응시하면서 "요도에 색연필심이 박혔어요."이러고말함

진짜 그때만큼 냉정했을때가 없었던거같다.. 아버지는 옆에서 계속 한숨쉬고.. 어휴..

 

젊은의사가 내 좆만지면서 지도 어이없는지 "어휴....어휴.."거리고..

하여튼 일단 지금은 뭐 어떻게 할방법이 없으니 몇시간후에 오라고들음

 

그래서 다시 집가서 내 방 의자에앉은채로 가만히 잠을청함

그리고 안개낀 이른아침 눈을 떴는데 신기하게 잠은 하나도 안오더라

 

일어나자마자 아버지한테 전화건다음 같이 택시타고 병원 다시감

 

 

 

병원가니깐 사람이 참 많더라.. 덕분에 쫌 오래기다림

그동안 나랑 아빠랑 아무말안섞고 가만히 앉아있었음

 

그리고 기다린끝에 수순을거쳐서 진료받음

 

근데 진료를 받은다음에 또 무슨 시술을 받을라면 번호표뽑고 또 대기하란거임

 

그래서 또 아무말없이 가만히 앉아있었음

 

 

 

 

 

 

 

그렇게 기다려서 소변검사하고

엑스레이 찍고

그리고 가장중요한 시술만 남음

 

요도 내시경으로 이물질을 빼낸다고한다더라

 

시술하기전에 다리 쭉 벌리고 고정시킨채로 하부쪽만 천으로 가리더라

 

그리고 드디어 하는데

내 좆잡고 무슨 윤활류같은거 막 집어넣더라

 

근데 씨발 느낌이 뭐랄까 안쪽 방광,요도가 막 시원해짐ㅋㅋ 기분 개이상함

 

그리고 내시경 삽입하는데 의외로 느낌이 별로 없더라

요도딸 많이쳐서그런지 확장됐나? 생각하고 있었는데

 

의사선생님이 "아프면 아ㅡ아ㅡ 소리 내세요, 배가 떨리면 덜아픕니다."이러는거임

 

뭔소리지 씨발 이러고있는데 갑자기 아랫쪽이 존나 좆같이 아프면서 땡김

 

저런소리내면 호구같아 보일거같아서 안낼라했는데 그냥 어쩔수없이 소리가 나더라ㅋㅋ

 

 

 

그렇게 아픈거 꾹 참고있다가 방광에 내시경 들어오니깐 안아프더라

 

내가 누워있던곳 옆에 카메라로 내 방광 실황으로 중계해주는데 그때 내 방광속 첨봄ㄷㄷ

 

거기서 색연필심 찾으니깐 아래쪽에서 다들 감탄하더라 "이야.. 이게 여기있네..."이러면서

 

 

 

근데 의사선생님이 말하길 색연필심은 잘 부서져서 좀 힘들다함

 

내가 카메라로 봤는데 몇번이나 잡았으면서 계속 부러져서 그거 또 잡느라 내시경 방광에 ㅈㄴ부딫힘

 

그때 방광안쪽이 막 아리면서 기분 이상하더라 진짜

 

 

 

하여튼 ㅈㄴ 길게 시술하고 결국 색연필심 빼냄

 

그리고 아버지랑 말없이 손님 아무도없는 부대찌개 전문점가서 밥먹고 집옴

 

추천 0 비추천 0

댓글목록

를설님의 댓글

를설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대체 이게 뭐라고 마지막에 '아무도 없는' 부대찌개집에서 신빙성을 얻고 끄덕이게 되는거냐..

ef님의 댓글

ef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ㅋㅋㅋㅋㅋㅋㅋ 아빠 남자라서 이해해주네 ㅇㅂ

sb님의 댓글

sb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아니씨발 이건 남자고 옘병이고 인간으로써 이해불가영역아니냐

게재님의 댓글

게재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아니 허참..씨발...허허씨발 내가 비정상인갑다 허허

선택님의 댓글

선택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으악ㅋㅋㅋ 병원 혼자가지 아부지랑 같이가노ㅋㅋㅋ

결정님의 댓글

결정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일베다워지네 드디어 ㅠㅠ 30분뒤면 다시 돌아가겠지만

점표님의 댓글

점표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세상엔 이상한 사람이 많다는걸 다시 한번 느끼게 해줘 고맙다. ㅇㅂ

png님의 댓글

png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각지고 나발이고 다시는 그런 시도는 안할꺼다 ㅋㅋㅋ

cc님의 댓글

cc 이름으로 검색 작성일

이런 개븅신새기... 마 아버지께 잘 해드려라 내 자식이 그랬으면 뒤지게 패고 병원 혼자 가라했겠다

일간베스트 목록

Total 63,394건 1 페이지
일간베스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63394 공부 안 한 김치년의 최후(feat.유퉁).pann 댓글10 새글 커뮤니티 이름으로 검색 20:00 0 0 0
63393 머신건 남친이 고민인 판녀. jpg 댓글9 새글 md 이름으로 검색 20:00 0 0 0
63392 한국당도 무도 떡밥 물었다 ㅋㅋㅋㅋㅋ 댓글27 새글 시기 이름으로 검색 20:00 0 0 0
63391 (혐주의)크론게이에게. 댓글22 새글 gif 이름으로 검색 20:00 0 0 0
63390 대한민국 좌파가 쓰레기들인 이유 댓글19 새글 광고 이름으로 검색 19:40 2 0 0
63389 특이점이 온 교복 레전드 댓글10 새글 제품 이름으로 검색 19:40 1 0 0
63388 미세먼지와 중국의 공장이전을 araboja 댓글15 새글 선택 이름으로 검색 19:20 1 0 0
63387 스타1 세상에서 제일 안무서운 드랍.JPG 댓글5 새글 제품 이름으로 검색 19:20 1 0 0
63386 신병교육대 짬밥에 대해 알아보자 . ALABOZI 댓글5 새글 김은서 이름으로 검색 19:20 1 0 0
63385 노부엉과 좆냥이.jpg 댓글45 새글 md 이름으로 검색 19:20 1 0 0
63384 한국여자들이 결혼을 하는 이유.EU 댓글26 새글 참고 이름으로 검색 19:00 3 0 0
63383 오늘자 이영표 페이스북...jpg 댓글22 새글 제품 이름으로 검색 19:00 3 0 0
63382 여자들이 목욕탕에서 수건을 뽀리는 이유.txt 댓글40 새글 tc 이름으로 검색 19:00 3 0 0
63381 자유한국당도 쎄게나가네 ㅋㅋㅋㅋ, 文 고소? 조까라 이기야 댓글3 새글 점표 이름으로 검색 19:00 2 0 0
63380 국방부에서 발표했던 미래 한국군 모습.jpg 댓글1 새글 걸뱅 이름으로 검색 18:40 3 0 0
게시물 검색

문의는 [email protected] 으로 메일주시면됩니다. Copyright © sss.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SSS.KR NEWS 새로운정보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