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기문 대선 출마는 역대 총장들 다 지킨 ‘UN 결의 위반’” > 정치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반기문 대선 출마는 역대 총장들 다 지킨 ‘UN 결의 위반’”

페이지 정보

나경원 작성일17-01-11 14:00 조회19회 댓글0건

본문

무료음악사이트 배너클릭하시면 이동합니다


“반기문 대선 출마는 역대 총장들 다 지킨 ‘UN 결의 위반’” -sss.kr연합뉴스


[인사이트] 서민우 기자 = '역대 최악의 총장'이라는 평가까지 받았던 반 전 총장이 유엔 결의를 무시하면서까지 대선 출마 의지를 보여 UN 내부에서도 비판의 목소리가 나오는 것으로 보인다.


11일 반기문 유엔 전 사무총장의 귀국이 하루 앞으로 다가오면서 반 전 총장의 대선 출마 여부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이에 반 총장의 대선 출마는 '유엔 결의 11호'를 위반하는 문제점이 있다고 지적하는 여론이 생겨나고 있다.


'유엔 결의 11호'란 "사무총장의 퇴임 직후 사무총장 재임 시의 비밀 정보로 다른 회원국이 당황할 수 있는 어떠한 정부 직위도 제안해서는 안 된다"는 규정이다.


또 반 총장이 이 같이 역대 총장들이 지켜온 유엔 결의를 위반할 경우 '대북제재' 결의 명분이 약해질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이어 반 전 총장이 대선에 출마하면 앞서 '유엔 결의 11호'를 충실히 이행한 역대 사무총장 7명의 행보와는 달리 이 결의를 지키지 않은 유일한 사무총장이라는 비판을 면치 못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유로저널'은 지난 1일부터 임기가 시작된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반 전 총장의 한국 대통령 출마를 묵과하지 않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서민우 기자 [email protected]

추천 0 비추천 0
keywords
“반기문, 대선, 출마는, 역대, 총장들, , 지킨, ‘UN, 결의, 위반’”

정치 목록

Total 998건 1 페이지
정치 목록
  • 국민 76.5% “탄핵 결정되면 박근혜 대통령 구속수사해야”  
  • ab   2017-02-26 22:00:01   3회  새글   추천    비추천
  • gettyimages[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우리나라 국민 10명 중 8명은 박근혜 대통령의 탄핵을 찬성하고 탄핵이 결정되면 구속수사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또 만일에 탄핵이 기각되더라도 국민 10명 중 7명은 박근혜 대통령의 복귀를 반대하는 것으로 …
  • “대통령 놀이”…황교안 권한대행 ‘기념 시계’ 논란  
  • 카카오톡   2017-02-25 11:40:01   11회     추천    비추천
  • 네이버 카퍼 '중고나라'[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권한대행이라는 단어를 얼마나 빼고 싶었을까" 누리꾼들이 온라인 중고 물품 거래 사이트인 '중고나라'에 올라온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의 기념 시계를 보고 한 말이다. 과잉 의전 및 갑질 논란에 매번 휩싸였던 황교안…
  • 오늘(25일) 취임 4주년 맞은 박근혜 대통령, 어떻게 보낼까  
  • 단어   2017-02-25 11:00:01   5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오늘로 취임 4주년을 맞이한 박근혜 대통령이지만, 특별한 행사 없이 탄핵심판 준비에 열을 올릴 것으로 보인다. 25일은 박근혜 대통령이 대한민국 제18대 대통령으로 취임한 지 4주년이 되는 날이다. 앞서 박 대통령은 취임일이 되면 …
  • 정부, 부산 지자체에 “소녀상 이전하라” 공문 논란  
  • 광고   2017-02-23 09:00:01   7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인사이트] 문지영 기자 = 정부가 부산 동구청 등 지자체에 소녀상을 이전하라는 공문을 보내 논란이다. 최근 정부가 부산 동구청 등 지자체에 '국제 예양과 국내법에 어긋나는 일본 총영사관 앞 소녀상을 이전하라'는 취지의 공문을 내려보냈다고 파이낸셜뉴스가 23일…
  • 박근혜 측 변호사 “탄핵 인용시 내란 일어날 것”  
  • 김은서   2017-02-22 20:20:02   15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인사이트] 서민우 기자 = 박 대통령 변호인단 변호사가 협박성 발언을 해 논란을 일으켰다. 22일 헌법재판소에서 열린 탄핵심판 16차 변론에서 박근혜 대통령 변호인단 소속 김평우 변호사가 탄핵 인용 시 우리나라가 '내란 상태'로 들어간다는 발언을 했다. 김…
  • 문재인 “병역 기피자, 고위 공직에서 원천 배제하겠다”  
  • so   2017-02-22 17:00:01   8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대통령에 집권하면) 병역 면탈자(또는 기피, 거부)를 고위 공직에서 원천 배제하겠다"고 밝혔다. 문재인 전 대표는 22일 서울 용산구 백범 김구 기념관에서 열린 '더불어국방안보포럼'에 참석해 "반칙…
  • 우병우 “모두 박 대통령의 지시…난 가교 역할만 했다”  
  • 빅뱅   2017-02-21 22:00:01   8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원의 영장 실짐심사에서 박근혜 대통령을 국정 개입의 최종 책임자로 지목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21일 JTBC 뉴스룸은 "우 전 수석이 최순실 국정 개입의 최종 책임자로 박 대통령을 지목했다"고 보도했다…
  • 문재인 “비정규직 집배원 순차적으로 정규직 전환하겠다”  
  • 시기   2017-02-21 21:20:01   5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인 문재인 전 대표가 비정규직 집배원들에 대해 순차적으로 정규직 전환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21일 문재인 전 대표는 이날 서울 용산우체국을 방문해 우체국 집배원의 고충을 듣는 간담회를 열었다.이 자리에서 문 …
  • ‘이재용 부회장 석방 서명운동’에 삼성이 내놓은 입장  
  • mq   2017-02-21 20:20:01   12회     추천    비추천
  • (좌) 연합뉴스, (우) 주진우 페이스북삼성그룹이 이재용 부회장 석방과 박영수 특별검사팀 해제를 위해 온라인에서 조직적으로 서명운동을 벌인다는 루머에 시달리고 있다. 삼성은 21일 "전혀 사실이 아니다. 근거 없는 루머에 현혹되지 말라"는 내용의 사내 공지를 임직원에…
  • 공격적인 질문하는 기자 또 노려보는 우병우  
  • mz   2017-02-21 10:40:02   7회     추천    비추천
  • YTN 뉴스 캡처[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공격적인 질문을 하는 기자를 노려보는 장면이 포착됐다. 우병우는 21일 오전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출석 과정에서 우병…
  • 이재명 성남시장 “전통시장 불법 개 도축 금지해야 한다”  
  • 사용됩   2017-02-20 20:00:01   8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 인사이트[인사이트] 정희정 기자 = 유력 대선주자인 이재명 성남시장이 반려동물을 위한 법안 마련에 나섰다. 20일 이재명 성남시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동물은 물건이 아니라 존중 받아 마땅한 생명"이라며 '동물보호를 위한 8대 공약'을 발표했다. 이 시장…
  • “이재용, 밥은 잘 먹는데 잠은 잘 못 잔다”  
  • 빅뱅   2017-02-20 11:00:01   10회     추천    비추천
  • 연합뉴스[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뇌물공여, 특경법상 횡령 및 재산국외도피, 범죄수익은닉, 위증 등의 혐의로 17일 새벽 구속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과 19일 잇따라 특검에 소환돼 강도 높은 조사를 받았다.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지난 18일과 19일 서울구…
  • 유승민 딸 유담, 2억 용돈으로 모았다는 말에 누리꾼 반응  
  • 삼성   2017-02-19 19:00:01   23회     추천    비추천
  • 더팩트, 인사이트[인사이트] 정희정 기자 = 유력 대선주자인 바른정당 유승민 의원의 딸 유담 씨가 용돈으로 2억 원을 모았다는 보도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수려한 외모로 화제가 됐던 유담 씨는 최근 예금과 보험 등 2억 원이 넘는 재산을 보유한 것으로 알…
게시물 검색

문의는 [email protected] 으로 메일주시면됩니다. Copyright © sss.kr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SSS.KR NEWS 새로운정보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